글 찾기( 아래 목록 크릭 또는 왼쪽 분류목록 클릭)

외통궤적 외통인생 외통넋두리 외통프리즘 외통묵상 외통나들이 외통논어
외통인생론노트 외통역인생론 시두례 글두레 고사성어 탈무드 질병과 건강
생로병사비밀 회화그림 사진그래픽 조각조형 음악소리 자연경관 자연현상
영상종합 마술요술 연예체육 사적跡蹟迹 일반자료 생활 컴퓨터

외통의 꿈속나들이 3

/ 율곡선생의 금강산 답사기5

내가 맡아 풀어야 할 온전한 고향땅인데,

그 한 쪽 밖에 보지 못한

내 젊은 날의 고향 머므름이었으니 어쩌랴!

성현의 혼을 빌려 이 렇게라도 가 볼밖에. 외통

율곡선생의 금강산 답사기5

057. 맨 처음 장안사에 들어가           (최초입장안 最初入長安)

058. 동구엔 구름이 문득 걷혔다.        (동구운사수 洞口雲乍收)

059. 절간은 하재를 만난 뒤라서        (림궁지화후 琳宮値火後)

060. 새로이 범종루를 세우고 있네.     (신기법종루 新起梵鐘樓)

산 동구에 있는 장안사가 몇 해 전에 화재를 당한 뒤라서, 그 절 스님들이 범종루를 중창하는 중이었다. (산지도문사왈 장안, 수년전실화 유승중창 기종루山之洞門寺曰 長安, 數年前失火 有僧重創 起鐘樓)

061. 스님들 산길에 흩어져 있고        (거승산초경 居僧散樵徑)

062. 나무 베는 소리에 산은 그윽해.    (벌목산갱유 伐木山更幽)

063. 문 곁에 서 있는 사천왕상은       (천왕입문측 天王立門側)

064. 성난 눈이 사람을 놀라게 하네.    (노안영인악 怒眼令人愕)

장안사와 유점사는 모두 천왕상이 있다.(장안여유점, 개유천왕상 長安與楡岾, 皆有天王像)

065. 뜰 앞엔 무엇이 있나 했더니       (정전하소유 廷前何所有)

066. 작약 꽃떨기가 붉게 피었네.        (수총홍작약 數叢紅芍藥)

067. 선방의 평상에서 두 발을 뻗고    (선상전양족 禪床展兩足)

068. 하룻밤 묵으면서 피곤 풀었다.     (곤피유일숙 困疲留一宿)

069. 내일 아침 갈 곳이 어디메인고    (명조향하허 明朝向何許)

070. 꼬불꼬불 산길은 천만 구빈데.     (로전천만곡 路轉千萬曲)

/정항교역/외통

Posted by 외통

댓글을 달아 주세요